메뉴 건너뛰기

나는 갈 데가 없다

추천

조회 수 1547 추천 수 0 댓글 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Untitled-1_copy.jpg4.jpg

 

초속 5cm : a chain of short stories about their distance


장르 : 드라마, 로맨스

감독 : 신카이 마코토

상영 년도 : 2007년

 

 

 

 

Of the first love, By the 初恋, For the 첫사랑!

 

< 초속 5cm >라는 작품에 대해 간략하게 설명을 하자면 첫사랑의, 첫사랑에 의한, 첫사랑을 위한 작품입니다. 이 세상 누구에게나 자신만의 첫사랑에 대한 추억을 가지고 있잖아요? 첫사랑을 혼자 짝사랑하다 가슴앓이한 적도 있고, " 좋아한다, 사랑한다. " 이런 말 한마디 못하고 헤어져서 혼자서 후회한 적도 있을 것이고, 먼발치서 바라보다가 다른 이성과 사귀어서 가슴이 찢어질 듯한 고통을 맛본 적도 있을 것이고, 순수한 마음으로 고백하고 서로 마음이 통해서 잘 된 경우도 있을 것이고. 그런 수만 가지 첫사랑에 대한 모습 중, 가장 순수하고 수려한 모습으로 모든 이들의 가슴 속에 있는 첫사랑에 대한 추억을 여러분의 가슴에서 아름답게 꺼내 주는 작품입니다. 모름지기, 우리들의 첫사랑은 모두 아름다우니까요.

 

 

 

 11.jpg

 

 

 
22.jpg

 

 

 

 

 

 

 

세월이 흘러도 내 가슴을 뛰게 할 작품

 

< 초속 5cm >의 가장 큰 매력이라고 한다면 바로 순수함입니다. 순수. 제가 단언하건대 이 세상 그 어떤 이의 첫사랑도 순수하지 않은 첫사랑은 없을 것입니다. 제 첫사랑 역시 순수하고 아름다웠고, 지금 이 글을 읽고 계시는 독자분들의 첫사랑 역시 그러했을 테니까요. < 초속 5cm >는 그런 우리들의 아름다운 첫사랑을 표현하기 위해 많은 장치와 효과를 사용합니다. 어릴 적 자신의 마음과 정성을 표현하기 위해서 손편지를 적기도 하고, 전학 간 첫사랑을 만나기 위해 그 추운 날 혼자 아무 대책 없이 기차 타고 혼자 찾아가고, 항상 집에 일찍 돌아갈 수 있지만, 자신이 좋아하는 사람과 같이 가기 위해 매일 숨어서 기다리다가 우연히 만난 척 같이 돌아가고, ' 오늘은 반드시 내 마음을 고백하고 말겠어! ' 라고 작은 용기를 품고 다가가 말하려고 해도 막상 그 사람 앞에 서면 아무 생각이 안 나고 떨려서 한마디도 못한 채 다른 말로 돌리기도 하고. 우리가 어렸을 적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을 때 한 번쯤은 해봤을 법한 모습들을 하나 둘 씩 비춰줄 때마다, 그 날의 추억과 설렘이 조금씩 새어나와 관객의 심장을 두근거리게 합니다. 두근두근.

 

작품을 아름답게 만드는 또 한 가지 다른 요소는 수려한 작화입니다. 이 작품의 감독, 연출, 각본을 담당하고 있는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작품은 전체적으로 상당히 수려하고 아름다운 작화를 드러내고 있습니다. 신카이 마코토의 별명이 ' 빛의 마술사 ', ' 램브란트 ' 인데 자신의 작품들 대부분이 빛을 이용한 독특하면서도 상당히 아름다운 질감과 연출을 나타내기 때문이죠. 2D와 3D 사이 굉장히 미묘하면서도 매력적인 연출이 상당히 아름답고 현실감 있다는 느낌을 주기에 수많은 팬층을 보유하고 있죠. 위의 사진에서도 볼 수 있듯이 현실적인 작화는 작품 몰입에 도움을, 아름다운 작화는 등장인물들의 순수한 사랑을 더욱 부각하는 효과를 줍니다

 

마지막으로 작품의 가장 하이라이트이자 이 작품의 맺음을 담당하고 있는 야마자키 마사요시(山崎まさよし) 의 ' One more time, One more chance '. < 초속 5cm > 의 상징인 이 곡은 작품의 마무리로써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지 못하는 것에서 비롯된 외로움과 안타까움이 자라서 ' 기차역 플랫폼에 그 사람이 서 있지는 않을까, 신문 한 구석에 그 사람의 기사가 나진 않았을까, ' 같은 애절함이 묻어나는 가사로 이루어진 곡입니다. 작품의 전반적인 내용을 추려낸 영상과 같이 등장합니다. 백문이불여일견, 제가 아무리 주저리주저리해도 보시는 것이 훨씬 와 닿으실 테니, 한 번 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33.jpg 4.jpg555.jpg 66.jpg

​△ 사람도 사랑도 순수했던 시절

그 때로 돌아가고 싶다

 

 

 

 

1080. 사랑 앞에 나이가 무슨 상관이랴


앞서 말했듯이 최근 롯데시네마에서 ' 애니열전 ' 이라는 프로젝트로 < 초속 5cm > 를 비롯하여 많은 작품이 상영되고 있는데, 얼마 전에 저도 주위의 한 블로거와 같이 < 초속 5cm > 를 영화관에서 다시 한 번 감상해보기 위해 찾아갔었습니다. 예상대로 관객 수는 상당히 적었지만 한 가지 특이한 점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바로 관객의 연령층. 전에 < 늑대아이 > 를 감상할 때도 느꼈었지만 연령층이 10대에서 40대,50대까지 상당히 넓게 분포되어 있었습니다. 그중에서도 특히 30, 40대 부모님 세대의 연령층이 생각보다 많이 분포된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아이들을 데리고 오셔서 아이들에게 보여주기 위해 오신 분들이 주를 이루었지만, 친구분들끼리 오셔서 오랜만에 애니메이션이라는 장르로 감상에 젖어보기 위함이신 분들도 꽤 계셨습니다.3 이렇듯 모든 연령층을 수용할 수 있는 애니메이션으로 오랜만에 첫사랑에 대한 감정을 다시 한 번 꺼내보시는 것은 어떠신가요? 기왕 가시는 거, 오랜만에 부모님을 데리고 가시는 것도 나쁘지는 않겠죠.

 

 

 

 

 77.jpg 88.jpg  

△ 우리를 두근거리게 했던 추억

다시 한 번 살려보는 건 어떨까?

 

 

 

글을 마치며

 

최근 롯데시네마의 ' 애니 열전 ' 이라던가, 메가박스의 ' 애니플레이 ' 등으로 영화관에서 예전에 상영했던 애니메이션 작품들의 재상영이 이루어지고 있는데, 이런 식의 프로젝트가 앞으로도 종종 등장해서 애니메이션에 대한 선입견이 조금씩 사라졌으면 좋겠습니다. 영화관에 애니메이션 작품을 같이 보러 갈 친구를 주위에서 쉽게 구할 수 있기는 커녕, 같이 가자고 제안을 하면 ' 돈 아깝다. ', ' 오타쿠도 아니고 무슨 애니메이션이냐. ' 라는 반응들이 대부분이기에 주위에 애니메이션을 좋아하는 친구들이랑 가기 일쑤인데, 앞으로는 < 겨울왕국 > 처럼 일반 친구들과도 애니메이션 작품을 영화관에 가서 같이 볼 수 있는 날이 오길 바랍니다.

 

 ' 퍼뜩의 여유로운 삶 ' 블로그 프로젝트,   『죽기 전에 봐야 할 추천 애니메이션』

오늘은 영광의 첫 번째 작품, ' 빛의 마술사 ' 신카이 마코토의 대표작 < 초속 5cm > 이었습니다.

 

 

 

 

 

※ 원문은 http://sin6482.blog.me/208905149 여기서 보실 수 있습니다.

 

 
 
 
 
 
 
 
 
 
 
 
 
 
ㅡ 사족
 

사실 ' 애니 열전 ' 을 한다는 사실은 알고 있었지, 우리 동네에 있는 롯데시네마에서는 상영을 안 하길래 안 보려고 했는데 우연히 기회가 생겨 감상을 하게 되었다. 개인적으로 < 시간을 달리는 소녀 > 를 다시 보고 싶긴 했지만, 워낙에 좋은 작품이기에 < 초속 5cm >도 괜찮겠다 하면서 봤다. 솔직하게 말하면 약간 실망했다. 작품 자체는 다시봐도 좋긴 좋았지만 시간이 흐른 것이 문제였다. 아무리 2007년 당시에 센세이션을 불러 일으킬만한 작화와 그림체, 연출력이었다고 할지라도 이미 7년전 작품. 그만큼 시간이 흘렀고, 다른 작품들의 수준과 관객들의 수준이 높아지면서 현대인들을  만족시키기에는 약간 부족한 작품이 되었다. 

 

왜, 그런 말이 있잖아. ' 첫사랑은 내 가슴속에 있을 때 가장 아름답다' 라는 말. 이 작품도 나에게 있어서 그런 작품이었던 것 같다. 이 작품을 감상한 게 애니메이션 감상한 지 얼마 안 되서였었고, 그 때 당시에 상당히 강한 인상을 받았고 지금까지도 내 머리 속에선 상당히 좋은 작품으로 기억에 남기 때문이다. 다시 감상하니 예전만큼 못한 감동에 아쉽고 실망도 했지만 작품을 감상하는 내내 두근거림은 예전만 못지 않았다. 아이들의 귀여운 모습이 보일 때 마다 아빠미소가 절로 지어졌고, 보고 있는 동안 나의 첫사랑도 생각나고 이래저래 두근 거림은 멈추질 않았다. 먼 미래에 ㅡ 10년 뒤에 ㅡ 이 작품을 다시 감상해도 이 두근 거림과 설렘을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을까? 문뜩 궁금해진다.

?
  • profile
    미유 2014.04.28 17:15

    딱 한번 본 작품이지만 저도 참 좋아하는 작품입니다.

    마음 먹기에서 그치지만 1년에 한 번쯤 보고 싶은 작품이죠.

    몇 개 엑박이 뜨네요.

  • ?
    퍼뜩 2014.04.29 18:44

    요즘처럼 봄에 다시 보기 좋죠.

    엑박 수정 했습니다. 감사합니다

  • ?
    갓마미갓루카 2014.04.28 19:11
    본격 씹덕새끼가 되기 전에 받아놓고 안보고 있었는데 그 사이에 첫사랑을 겪어서 계속 안 보게된 애니...
  • profile
    쿠로누마사와코 2014.04.28 21:47

    이거 봤으니 이제 죽으러 갑니다

  • ?
    ray=out 2014.04.28 22:20

    현실의 사랑이야기는 영화나 소설처럼 드라마틱하지 않아
    대개는 술자리에서 뭔가 대단한 이야기를 할 것 처럼 시작하지만

    잔뜩 달아올라서 "그래서 그다음은?"라고 물어보면 하나같이 "그래서는... 그냥 그러고 끝났어"같은 싱거운 결말

    신카이 마코토는 그걸 간파했기에 수많은 사람들이 초속 5cm가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이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그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나 건축한 개론처럼 말이죠

    개인적으로 언령의 정원도 모두가 "스토리가 조금 빈약한데?"라면서 아쉬워 할 때 "역시 신감독"하며 흡족하게 봤었던

  • profile
    시읏시읏 2014.04.28 22:28
    초속5는 어느정도 씁쓸한 경험을 해봐야 제대로 느껴지더라
    경험 전과 후 감상이 완전히 다름
  • ?
    모순나선 2014.06.13 02:47
    레알인듯.. 예전에 씹연애무경험상태일때 봤을때랑 다 겪을거 겪고난 다음 보는거랑 완전 천지차이..
  • profile
    그냥헤비 2014.05.03 11:35
    보답받지 못할 첫사랑이여 ㅠㅠ

공지 추천 게시판 사용 안내 하레 2011.08.02
  1. (스압) 대한민국 최초(자칭) Robotics;notes 타네가시마 성지순례기

    Date2016.02.11 Category기타 By엔이 Views699
    Read More
  2. 4월은 너의 거짓말 리뷰

    Date2016.01.09 Category애니 By청록야광봉 Views717
    Read More
  3. 나갈없 카드리뷰 - 제1회 나갈없배 2D 걸그룹 대표 아이돌 인기투표

    Date2016.01.01 By하레 Views270
    Read More
  4. (진짜 씹스압) THE IDOLM@STER CINDERELLA GIRLS 3rdLIVEシンデレラの舞踏会 –Power of Smile–준비편/1일차

    Date2015.12.09 Category성우 By엔이 Views776
    Read More
  5. 나갈없 카드리뷰 - 4월은 너의 거짓말

    Date2015.10.29 Category애니 By하레 Views386
    Read More
  6. 나갈없 카드리뷰 - 샤를로트

    Date2015.10.17 Category애니 By하레 Views399
    Read More
  7. [드래곤볼Z 부활의 F] 과연 다시 부활할 수 있을까.

    Date2015.09.23 Category애니 By불멸의아스카 Views417
    Read More
  8. [씹스압] 6박7일 도쿄여행기 part.2 (코미케, 전리품)

    Date2015.09.02 Category기타 By엔이 Views621
    Read More
  9. [씹스압] 6박7일 도쿄여행기 part.1

    Date2015.09.02 Category기타 By엔이 Views629
    Read More
  10. ARIA 성지순례 -3

    Date2015.02.21 ByCDP Views369
    Read More
  11. ARIA 성지순례 -2

    Date2015.02.21 ByCDP Views246
    Read More
  12. ARIA 성지순례 -1

    Date2015.02.21 ByCDP Views425
    Read More
  13. 덕심탄회 - 2015년 1월 신작애니 프리뷰

    Date2015.01.31 By나노하 Views464
    Read More
  14. 내맘대로 해보는 2014 애니메이션 어워드

    Date2015.01.10 ByMiniMaid Views856
    Read More
  15. 노 게임 노 라이프 감상문 : 흙탕물의 흐름 속에서 건져낸 금가루

    Date2014.08.01 By퍼뜩 Views1383
    Read More
  16. [감상문] 러브라이브를 보며, 아이돌물에 대한 편견을 버리다.

    Date2014.07.27 Category애니 By에이라 Views1122
    Read More
  17. 진격의 거인 감상문 : 움츠리지 말고 진격하라!

    Date2014.06.26 By퍼뜩 Views1387
    Read More
  18. 밀린애니#18 - 키 더 메탈아이돌

    Date2014.06.18 Category애니 By사람사는곳 Views1639
    Read More
  19. 죽기 전에 봐야 할 추천 애니메이션 No.1 : 초속 5cm

    Date2014.04.28 Category애니 By퍼뜩 Views1547
    Read More
  20. 펠레대회 :: 2014년 4월 신작애니 프리뷰 Part 2

    Date2014.04.16 By나노하 Views118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