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나는 갈 데가 없다

추천

Screen Shot 2014-07-27 at 6.49.53 PM.png

- 2기 오프닝 스틸컷 -

드디어 그 유명했던 러브라이브 1&2기를 전부 다 봤습니다.
사실 저는 러브라이브도 그렇고, 아이돌물 애니메이션은 그렇게 좋아하는 편은 아닙니다.
(ex : AKB 0048 / WuG / 아이마스 ... etc)
그래도 한번쯤은 봐야할것 같아 싶어서 이번에 본게 러브라이브였습니다. 

제가 그동안 아이돌물을 안봤던 가장 큰 이유가 다름이 아닌 현실 아이돌과의 이질감이였습니다.
실제로 존재하던 아이돌을 좋아했었다보니 애니로 보는 아이돌이 무언가 이질감이 생겼거든요.
그래도 이번에 러브라이브를 보면서 그런 생각이 잘못됬던거라고 깨달았습니다.

러브라이브 애니 자체는 무척이나 좋았어요.
애들도 귀엽지 , 노래도 귀엽지.. 우미는 개그캐릭터가 땋! 하고 보이고 호노카는 그냥 신이였고..

다만 아쉬웠던건 애니 스토리와 성우였습니다.

많은사람들이기 말하기를 " 러브라이브 애니메이션은 그저, 노래 PV일뿐이다. " 라고 했는데
정말 사실이더라고요. 뚜렷한 줄거리가 그렇게 저한텐 보이지가 않았습니다.

그리고 성우문제... 솔직히 파일 노래는 너무 잘부르는데 2기까지 가서도 너무나 연기력에 한숨밖에 안나오더라고요.
마치 " 야! 내가해도 저것보단 감정모사 더 잘한다고!! " 라고 말하고싶을정도로..

그래도 결과적은 정말로 오랜만에 재미있게 본 애니였습니다.

결론 : 나도 라이브 직관 가고싶다.. 


Screen Shot 2014-07-27 at 6.58.32 PM.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추천 게시판 사용 안내 [4] 하레 2011.08.02 14934
34 그러지 말고 우리 뭐가 좋았나 골라봐요 (2014년 1월 수정) [17] file Winial 2013.12.24 1529
33 4분기 완결 감상평 上 - 화~목 [6] file 사람사는곳 2013.12.26 2389
32 올해 본거 결산 [11] file 마에티 2013.12.28 1795
31 4분기 완결 감상평 中 - 금,토 [16] file 사람사는곳 2013.12.28 2310
30 사요나라 2013 - 올해 본 애니들 목록 [6] file Printemps 2013.12.31 2361
29 4분기 완결 감상평 下 - 일,월 + 2013년도 결산 [6] file 사람사는곳 2013.12.31 2236
28 신년맞이 기념 굿즈 정리겸 인증(보강판) [11] file KITT 2014.01.01 2227
27 애니속 live 장면들 [9] Printemps 2014.01.26 1752
26 어릴 적 일 [16] file 오보에 2014.02.04 1387
25 (스포일러)'신만이 아는 세계'(神のみぞ知るセカイ)에서 가장 안타까운 히로인. [11] file KITT 2014.02.09 1865
24 중2병이라도 사랑이 하고 싶어! 극장판 리뷰 [6] file 마에티 2014.02.13 1537
23 엥?! 거기 완전 개념사이트 아니냐?? - 지옥소녀 [6] file 쿠로누마사와코 2014.03.20 3640
22 (네타주의) 극장판 마법소녀 마도카☆마기카 [신편] 반역의 이야기 :: 신화는 이어진다 [7] 이민하 2014.04.02 1229
21 펠레대회 :: 2014년 4월 신작애니 프리뷰 Part 1 [7] file 나노하 2014.04.10 1168
20 인물작화와 3D [28] file 사람사는곳 2014.04.12 3293
19 펠레대회 :: 2014년 4월 신작애니 프리뷰 Part 2 [7] file 나노하 2014.04.16 1348
18 죽기 전에 봐야 할 추천 애니메이션 No.1 : 초속 5cm [8] file 퍼뜩 2014.04.28 1740
17 밀린애니#18 - 키 더 메탈아이돌 [18] file 사람사는곳 2014.06.18 1884
16 진격의 거인 감상문 : 움츠리지 말고 진격하라! [3] file 퍼뜩 2014.06.26 1539
» [감상문] 러브라이브를 보며, 아이돌물에 대한 편견을 버리다. [6] file 에이라 2014.07.27 1341
위로